무료경마☞무료경마 ▶H­H­7­.K­E­Y­.T­O◀

   lvabhol5g     

2014-05-17 19:26:46

   
 
무료경마☞무료경마 ▶H­H­7­.K­E­Y­.T­O◀



무료경마☞무료경마 ▶H­H­7­.K­E­Y­.T­O◀ 슈우우! 그의 손에 들려 있던 검이 허공으로 떠오르면서 빙글 돌기 시작했다. 무료경마☞무료경마 "의(意)! 멸(滅)!" 운엽자의 마음이 상대를 멸하고자 하자 검이 살아 있는 생명체처럼 무료경마☞무료경마 절로 움직였다. 무료경마☞무료경마 그것은 단순한 이기어검(以氣馭劍)이 아니었다. 이기어검에 운엽자 가 깨달은 심검의 도리를 실었기에 그 위력은 일반적인 이기어검의 수 무료경마☞무료경마 배에 달했다. 무료경마☞무료경마 콰콰콰! 성검봉이 두 쪽으로 나기라도 할 듯이 검이 새하얀 빛을 내뿜으며 무료경마☞무료경마 구양대극에게 날아왔다. 그에 따라 바닥에 깊은 고랑이 생겨나며 성검 봉 전체가 요란하게 흔들렸다. 무료경마☞무료경마 구양대극의 눈이 무겁게 침전됐다. 그의 등 뒤에는 궁무애가 존재했 무료경마☞무료경마 다. 그가 피한다면 궁무애는 엄청난 기운을 발산하는 운엽자의 검에 산산이 조각나리라. 무료경마☞무료경마 꾸욱! 무료경마☞무료경마 그가 주먹을 힘껏 쥐자 굵은 힘줄이 도드라져 나왔다. 일순 그의 주먹을 접점으로 가공할 힘이 순식간에 모여들었다. 구양 무료경마☞무료경마 대극은 힘이 모인 주먹을 망설임 없이 날아오는 운엽자의 검을 향해 휘둘렀다. 무료경마☞무료경마 쩌-어엉! 무료경마☞무료경마 순간 성검봉 전체에 바람이 거세게 일어나며 먼지가 원형으로 퍼져 나갔다. 무료경마☞무료경마 "큭!" 순간 먼지 속에서 누군가의 답답한 신음성이 터져 나왔다. 무료경마☞무료경마 운엽자의 눈은 경악으로 크게 떠져 있었다. 무료경마☞무료경마 누렇게 일어난 먼지 속에서도 그는 보았다. 자신이 이기어검술로 날 린 검이 산산이 조각나 허공중에 흩어지는 광경을, 그리고 검을 부순 무료경마☞무료경마 구양대극이 자신을 향해 쇄도하는 모습을. 맨주먹으로 검을 부쉈음에 도 불구하고 구양대극의 몸에는 그 어떤 혈흔도 내비치지 않았다. 오 무료경마☞무료경마 히려 검과 한 줄기 심령으로 연결되어 있던 운엽자의 내부가 심하게 진탕되어 움직이기가 쉽지 않았다. 무료경마☞무료경마 하나 운엽자는 입술을 질근 깨물고 화산의 비전보법인 구궁보(九宮 무료경마☞무료경마 步)를 펼치며 손을 어지럽게 휘둘렀다. 그러자 성검봉에 널려 있던 나 뭇가지들이 빨려들며 그의 앞에서 둥글게 원형을 만들었다. 무료경마☞무료경마 운엽자는 손가락으로 달려드는 구양대극을 가리켰다. 일순 운엽자 무료경마☞무료경마 의 앞에 모였던 수천의 나뭇가지들이 날카로운 검이 되어 구양대극을 향해 날아갔다. 무료경마☞무료경마 비록 일개 나뭇가지에 불과하지만 운엽자 혼신의 내공이 담겨 있었 다. 그 하나하나는 바위라도 산산이 부술 만큼 극강한 힘을 싣고 있었 무료경마☞무료경마 다. 무료경마☞무료경마 대연검공(大然劍功)이라고 명명한 그만의 검공이었다. 자연의 모든 것을 검처럼 이용한다는. 일단 대연검공이 펼쳐진 이상 성검봉의 모든 무료경마☞무료경마 것이 그의 검이나 마찬가지였다. 흩날리는 풀 한 조각까지도 말이다. 그러나 구양대극은 눈앞으로 다가오는 엄청난 기류를 보면서도 눈 무료경마☞무료경마 썹 하나 까닥하지 않았다. 그의 눈에는 오직 운엽자만 보이는 듯했다. 무료경마☞무료경마 "이... 런!" 티티팅! 무료경마☞무료경마 운엽자의 경호성이 울리는 순간 그토록 무서운 기세로 날아들던 나 뭇가지들이 구양대극의 피부에 허무하게 튕겨나갔다. 구양대극의 피 무료경마☞무료경마 부에는 조그마한 흠집조차 생기지 않았다. 무료경마☞무료경마 콰앙! 그 순간 엄청난 폭음이 울려 퍼지며 운엽자의 몸이 십여 장이나 뒤 무료경마☞무료경마 로 튕겨 나갔다. 허공에 선혈이 흩날리고 있었다. 단발의 일격으로 운엽자가 일순 항거 불능의 상태에 빠진 것이다. 무료경마☞무료경마 구양대극이 다시 그를 향해 몸을 날렸다. 어느새 그의 몸 주위에서 무료경마☞무료경마 는 좀 전에 화산의 제자들을 제압했던 기류가 휘돌고 있었다. 마치 아 수라의 손길처럼 꿈틀거리는 수천수만 갈래의 기류들. 그 하나하나가 무료경마☞무료경마 치명적인 검이 되어 운엽자를 휘감아 왔다. 무료경마☞무료경마 "이, 이것은?" 그가 급히 허공으로 손을 뻗었다. 그러자 사방으로 흩날리던 나뭇가 무료경마☞무료경마 지 하나가 빨려들어 왔다. 그는 손에 잡힌 나뭇가지로
댓글달기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
  스팸신고 스팸해제